의료 기술의 발달로 평균 수명이 늘어나면서 건강의 중요성도 커지고 있는데요, 건강 문제로 발생하는 의료비는 대부분 예기치 못하게 닥치기 때문에 보험으로 준비합니다. 보통 암, 심장질환, 뇌혈관 질환 등 중요 질병에 대해서는 보험으로 대비하지만 ‘눈 질환’에 대비해 보험에 가입하는 사람은 드문 편입니다.

2019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눈 질환 진료현황에 따르면 눈 질환으로 진료받은 사람은 1509만 명이며, 진료비는 2조 4801억 원으로 전체 건강보험 의료기관 진료비의 3.6%를 차지했습니다. 또한 눈 질환 환자 수는 매년 증가 추세에 있으며, 연령이 높아질수록 유병률이 높아 정기적인 안과 검진을 통한 조기 발견과 치료가 필요합니다.

2019 눈 질환 진료 현황

생각보다 발병률이 높은 눈 질환

안 질환은 대부분 노화가 진행되면서 대부분 노년층에서 발생한다고 생각하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전 연령대에서 디지털기기 이용 시간이 증가하면서 안질환 발병률 또한 증가하고 있죠. 일반적으로 안과 검진은 1년에 한 번씩 받아보는 것이 좋고, 눈에 불편함을 느낄 경우 더욱 자주 검사를 받아야 눈 질환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특히 시력 상실의 주요 원인이 되는 녹내장, 당뇨망막변증, 황반변성은 별다른 통증이 없어 치료를 미루다가 실명되는 사례가 발견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실명의 3대 원인

눈 질환이 걱정된다면?

한화손해보험에서는 업계 최초로 눈 검사 및 치료에 필요한 보장 상품인 ‘밝은눈 건강보험’을 지난 1월에 출시했습니다. 이 상품은 눈 질환 사전 예방을 위한 특정검사비를 연간 3회(1일 1회), 특정처치 및 수술비와 특정수술비를 각각 연 1회 보장하는 것이 주내용입니다. 여기에 시력 개선을 위한 안검내반, 안검하수 수술, 맥립종(눈다래끼) 절개등과 같은 눈 질환 관련 시술도 보장하고 있습니다. (해당특약 가입 시) 이 외에도 △각막이식 수술비(1회 한), △3대 안과질환수술비(연간 1회)와 대상포진, 당뇨합병증으로 발생할수 있는 △대상포진눈병진단비 △질병실명진단비 등 다양한 특약을 마련해 입원수술, 진단, 장애, 실명, 상해 등 폭넓게 보장하고 있습니다.

30세 기준 남자의 경우 13,145원, 여자 12.318원(상해 1급, 월납, 안과올인원플랜 10년만기 전기납 기준, 하단 플랜예시 참조) 정도니 보험료도 합리적이죠? 한 번 시력을 잃으면 회복하기 어려운 눈. 눈 건강을 위해 미리미리 준비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 Click! 밝은눈 건강보험(연만기 갱신형) 알아보기 ↑

※ 상기의 플랜은 이해를 돕기 위한 것으로 가입 금액은 단순 예시이며, 보통약관 외의 특별약관은 자유롭게 선택하여 가입할 수 있습니다. 다만, 피보험자의 직업, 직무, 기타 사항 등으로 인하여 회사가 정하는 기준에 따라 제한적이거나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주의사항

  • 이 보험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되, 보호 한도는 본 보험회사에 있는 귀하의 모든 예금보호대상 금융 상품의 해약환급금(또는 만기 시 보험금이나 사고보험금)에 기타지급금을 합하여 1인당 “최고 5천만 원”이며 5천만 원을 초과하는 나머지 금액은 보호하지 않습니다.
  • 보험계약자가 기존에 체결했던 보험 계약을 해지하고 다른 보험계약을 체결하면 보험인수가 거절되거나 보험료가 인상되거나 보장 내용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또한 지급한도, 면책사항 등에 따라 보험 지급에 제한될 수 있습니다. 보험계약 전 상품 설명서 및 약관을 읽어보시길 바랍니다.

확인필-제2021-100178-자체(2021.02.08~2022.02.07)

금융과 친구가 되고 싶다면
INSTORIES를 구독해 보세요.

구독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