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속 보험 이야기>

운동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운동을 하다가 다친 경험이 있으실 텐데요

운동 중 긁히거나 경미한 골절도 상해의 일부라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일상생활 중, 운전 중, 여가활동 중에

가장 많은 상해사고가 발생한다고 합니다.

‘영화 속 보험이야기’ 2편.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끝까지 도전하는 ‘미셸 페인’의 특별한 썰!

 어떻게 보셨나요?

16번 골절, 7번 낙마, 전신마비를 겪은 ‘미셸’을 보면서

많은 생각이 머릿속을 스쳐 지나갔을 텐데요.

영화 ‘라라걸’을 통해

상해보험에 대한 이해와, 건강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는

시간을 가져보는 것은 어떨까요?

영화와 함께 풀어보는 영화 속 보험이야기!

다음 영화로 또 만나요~

금융과 친구가 되고 싶다면
INSTORIES를 구독해 보세요.

구독해 주셔서 감사합니다!